top of page

민간차원 남북공동행사 추진…"6월15일 서울서 개최"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광복 70주년이자 6·15공동선언 발표 15주년을 맞아 민간 차원에서 남북 공동행사가 추진된다.


'광복 70돌, 6·15공동선언발표 15돌 민족공동행사 준비위원회'는 1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발족 기자회견을 열어 "올해를 한반도 평화와 남북관계 전환의 역사적 전기로 만들고자 그간 중단됐던 민족공동행사를 다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위원회 발기인에는 종교·민족·시민사회 등 각계 인사 192명이 이름을 올렸고, 명예대회장은 자승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과 김희중 천주교 주교회의 의장 등이 맡았다.


한양원 민족종교협의회 회장과 김상근 전 민주평통 수석부의장 등이 상임고문으로, 이창복 6·15남측위 상임대표의장과 김삼열 독립유공자유족회 회장 등이 상임대표로 참여했다.


위원회는 6월 15일과 8월 15일 등 역사적 기념일에 맞춰서 남북 공동행사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기사출처 및 더보기

https://www.yna.co.kr/view/AKR20150401097900004?input=1195m

Komentáře


유족회 로고_수정.jpg
bottom of page